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logo

  • P-ISSN1225-598X
Michael B. Eisenderg(University of Washington) pp.5-21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005
초록보기
초록

Abstract

There is an explosion of talk about crucial, new literacies for the 21st Century, for example critical thinking, problem-solving, media literacy, technology literacy, digital literacy, visual literacy. The other day, there was even an article about “gaming literacy!” How does one make sense of it all?The common factor in all these literacies is “information” - information seeking, information use, information processing, information presentation, and information evaluation. And, these “information” elements come together in information literacy: the ability to engage in effective and efficient information problem-solving. Information literacy is the overarching and unifying literacy, and all libraries have a unique and essential role to play in delivering meaningful information literacy programs to people of all ages. In this keynote paper and address, Professor and Dean Emeritus Mike Eisenberg will define the concept and structure of library-based information literacy programs and offer strategies for developing and implementing information literacy programs that are comprehensive(reaching all users), predictable (consistent over time), and accountable(measured and reported).

Rainer Kuhlen(University of Konstanz, Germany) pp.23-40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023
초록보기
초록

Abstract

We consider information ethics the reflection on beliefs, rules and values in electronic environments, in particular with respect to producing, exchanging, sharing and using knowledge and information. This paper will provide an overview of information ethics in the context of the UNESCO from the first INFOethics conference in Monte Carlo 1998, to the UNESCO contribution to the two United Nations WSIS conferences(World Summit on the Information Society) in Geneva and Tunis and to the information ethical aspects of the UNESCO Information for All Programme. As a result of this debate we conclude that there is need for a new approach to achieve the goal of people-centered, inclusive and sustainable knowledge societies. We propose to consider knowledge a commons. Commons is thus the central concept of knowledge ecology and the centerpiece of information ethics. In the commons paradigm, a new consensus needs to be achieved concerning traditional concepts such as freedom of information and science, intellectual property, authorship and the nature of knowledge objects in general. Information ethics can contribute to this discussion by providing an open discourse about these transformation processes.

Annemaree Lloyd(Charles Sturt University, Australia) pp.41-60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041
초록보기
초록

Abstract

The use of a practice perspective in the analysis of information literacy represents a shift in attention towards the enactment of information literacy as a social practice, and away from the information skills approach that has dominated information literacy research and education. The sociocultural perspective that underpins a practice-oriented approach highlights the role of practice and co-participation of the community in shaping the production, reproduction and circulation of knowledge, including knowledge about the appropriateness of information skills in relation to the context in which the skills are practised. This emerging view contrasts with the conventional approach to information literacy that has focused on the information skills of individuals as something that can be learned and transferred independently of context. This paper explores two questions: what is information literacy and, how does it happen? It then goes on to identify the implications of this approach for librarians and researchers.

Mitsuhiro Oda(Aoyama Gakuin University, Japan) pp.61-74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061
초록보기
초록

Abstract

The author analyses the challenging activities of Japanese libraries in this decade by launching two keywords; “product-sharing” and “outcome generation.” “Product-sharing” means that libraries share knowledge, skills, and records which are produced as the result of the services or in the process of activities. And “outcome generation” means that libraries generate any efficiency or effectiveness through their services to users. Using these concepts, reported are the current situation and aspects of Japanese libraries which try to make various contributions to the society; research and learning of the people, and education and training for professional librarians, and so on. In the analysis, the author shows some examples of “product-sharing” at first, including the records of reference transaction and the multi-functioned online public access catalogue. Especially, focused is on the various possibility and adoptability of the Collaborative Reference Database System of the National Diet Library of Japan. This system is one of digital reference service in Japan, and the database of reference transaction records is expected to be useful for research and academic studyies as knowledge-base of professional librarians. And the system is also expected to be a platform for LIS education and professional development in the e-learning environment. Secondly, as the examples of “outcome generation”, explained are the problem-solving-type activities, and provision of the collection about books on struggling against disease and illness. A few examples of outcome in the problem-solving-type activities are these; increase of sales in the services for shop managers, business persons, and entrepreneurs, contribution to affluent daily life by providing the local information services to residents and neighbourhoods, and etc. And for both the patients with serious cases and their family or those who nurse them, books about other persons’ notes or memorandum are the greatest support, and sometime healing. The author discuss the ‘raison d'être’ of these activities focusing on public libraries in Japan.

김성수(청주대학교) pp.75-96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075
초록보기
초록

이 논문은 고려 초조대장경 각판(刻板: 雕造)과 관련한 발원(發願)의 장소(發願地) 및 그 일자(發願日)의 문제를 규명한 연구이다.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초조대장경 각판 발원의 단서는 이규보의 <대장각판군신기고문>에서 ‘초조대장경의 초창지단(初創之端)’의 내용에 입각하였다. 2) 거란군이 침략하고, 현종이 남순(南巡: 몽진)하다가 다시 개경(開京)으로 환궁하기까지의 기간 사이에, 군신(君臣)이 함께 거란군(契丹軍)을 물리치기 위한 대규모 행사의 개최 또는 신명(神明)이 보답하는 제사(報祠)를 올린 기록을 「고려사」와 「고려사절요」에서 검색하였다. 그 결과, ‘「고려사절요」 제3권, 현종 2년(1011) 2월 정사일(丁巳: 13일)’條의 내용이 <대장각판군신기고문>의 초조대장경 각판 발원의 내용과 일맥상통함을 파악하였다. 이에 따라 <대장각판군신기고문>의 내용 또한 역사적 진실(史實)을 담고 있는 기록임을 파악하였다. 3) 「고려사절요」 현종 2년(1011) 2월 13일의 기록 즉, ‘거란군이 스스로 물러가도록 신명(神明)이 보답할 수 있는 제사를 올렸다’는 사항은 바로 2월 15일에 청주 행궁(行宮)에서 거행된 <연등회(燃燈會)>의 의식 및 제사를 말하는 것이며, 이 연등회의 제례(祭禮)에서 신명께 기고(祈告)한 내용은 곧 ‘초조대장경 각판의 발원’이었을 것임을 입증하였다. 4) 그리하여 초조대장경 각판의 발원장소는 청주행궁(淸州行宮)이며, 그 발원일자(發願日)는 1101년(현종 2) 음력 2월 15일임을 규명하였다.

Abstract

This research investigated the facts about the place and date of praying for the engraving of the first edition of Tripitaka Koreana. Major findings are as follows: 1) The very first idea of engraving the first edition of Tripitaka Koreana was evidenced in the record of ‘The beginning of Tripitaka Koreana’ from ‘Daejanggakpan Gunsin Gigomun’ written by YiGyuBo. 2) After comparing the contents of ‘Daejanggakpan Gunsin Gigomun’ with the record of the third volume of ‘Goryeosa Jeolyo’ dated February 13, 1011, this researcher confirmed that ‘Daejanggakpan Gunsin Gigomun’ also recorded this historical fact. 3) In the third volume of ‘Goryeosa Jeolyo’ dated February 13th, 1011, it is documented that a ritual was held to pray to the gods of heaven and earth for expelling the Kitan from the country. Further, the document states that this particular ritual consisted of a ceremony of lanterns held at the temporary palace in Cheongju on February 15th, to report to the gods on ‘the engraving of the first edition of Tripitaka Koreana’ 4) Therefore, it is verified that the date of praying for the engraving of the first edition of Tripitaka Koreana was February 15th of the lunar calendar, 1011(the second year of King Hyunjong’s reign), and the place was the temporary palace in Cheongju.

김현희(명지대학교) pp.97-118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097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는 오디오 및 이미지 정보가 비동시적으로 결합된 오디오/이미지 요약이 오디오 요약 또는 이미지 요약만 사용했을 때 보다 어떤 상호 작용 효과를 가지고 있는지 살펴보았다. 이를 위해서 오디오/이미지 요약, 오디오 요약 및 이미지 요약을 비디오의 의미 추출에 있어서의 정확도 즉, 요약문 및 항목 선택의 정확도와 이용자들의 이 세 가지 요약에 대한 관점을 비교, 분석하였다. 분석 결과, 요약문 정확도에서는 비디오 유형에 관계없이 상호 작용 효과를 확인하였으나 항목 선택의 정확도에서는 상호 작용 효과가 입증되지 못했다. 끝으로 이용자들은 오디오/이미지 요약에 대해 오디오와 이미지 정보를 병행하여 시청함으로서 비디오 내용에 대한 이해를 빠르게 하지만 때로는 이 두 정보간의 비동시성으로 인하여 비디오 의미 파악을 방해하는 경우도 생겨난다고 기술하였다.

Abstract

The study examines the interactive effect of spoken words and imagery not synchronized in audio/image surrogates for video gisting. To do that, we conducted an experiment with 64 participants, under the assumption that participants would better understand the content of videos when viewing audio/image surrogates rather than audio or image surrogates. The results of the experiment showed that overall audio/image surrogates were better than audio or image surrogates for video gisting, although the unsynchronized multimedia surrogates made it difficult for some participants to pay attention to both audio and image when the content they present is very different.

이재윤(경기대학교) pp.119-143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119
초록보기
초록

이 연구는 최근 발표된 단일 문헌에 대한 인용 영향력을 측정하는 여러 인용 지수에 대해서 각 지수의 특성과 지수 간 관계를 살펴보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분석 대상 인용 지수로는 페이지랭크, SCEAS Rank, CCI, f-값, 단일 논문 h-지수의 다섯 가지와 h-지수를 변형한 세 가지 지수를 더하여 8가지를 포함하였다. 우선 단일 문헌에 대한 인용 영향력을 측정하는 다섯 가지 인용지수에 대해서 살펴보고 단일문헌 h-지수를 변형한 단일문헌 h_S-지수, h1-지수, h_S1-지수의 세 가지를 추가로 제안하였다. 각 인용 지수의 특성을 파악하기 위해서 국내 인용 데이터베이스인 KSCI 데이터베이스를 대상으로 실제 네트워크 인용 지수를 측정해보았다. 상관관계 분석과 군집분석을 수행하여 8가지 인용 지수 사이의 관계를 분석한 결과, 유사한 측정 행태를 보이는 인용 지수 군을 파악할 수 있었다. 또한 인용빈도 요인과 각 인용 지수 간의 상관관계 분석을 통해서 각 지수의 특성을 설명하였다. 마지막으로 인용 지수의 적용을 위한 고려사항과 후속 연구 방향을 제안하였다.

Abstract

This study identifies the characteristics of recent citation-based indicators for assessing a single paper in the context of their co-relationships. Five predefined indicators were examined with three variants of h-index which are convened in this study; the formers are PageRank, SCEAS Rank, CCI, f-value, and single paper h-index and the latters are h_S-index, h1-index, and h_S1-index. The correlation analysis and cluster analysis were performed to group the indicators by common characteristics, after which the indicators were calculated with the dataset from KSCI DB. The results show statistical evidence that distinguishes h-index type indicators from others. The characteristics of the indicators were verified with citation frequency factors using correlation analysis. Finally, the implications for applications and further studies are discussed.

곽동철(청주대학교) pp.145-162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145
초록보기
초록

이 연구의 목적은 대학도서관이 대학 내에서 지식정보자원의 수집·관리·유통을 통해 대학 교육의 내실화와 연구경쟁력 강화를 위한 핵심시설로서 운영될 수 있도록 법적 또는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자 하는 것이다. 현행 도서관법은 관종별 도서관의 관점에서 보면 공공도서관과 국립중앙도서관에 국한되어 대학도서관, 전문도서관, 학교도서관에 대해서는 선언적인 내용만을 담고 있다. 이에 따라 이 연구에서는 학교도서관진흥법의 경우에서와 같이 세부적으로 대학도서관 관계 법규의 변화 추이를 살펴보고, 대학도서관진흥법 발의 및 제정 과정을 조사·분석하며, 나아가 대학도서관진흥법의 제정 방향을 제시하고자 한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stablish the legal or institutional bases of academic libraries as the core facility which helps strengthen the capabilities of education and research by collecting, managing and providing knowledge resources for universities in Korea. The present ‘Library Law’ largely focuses on public libraries and the National Central Library, and deals with academic libraries, special libraries and school libraries in a very limited sense. Therefore, in this research the changes in the laws and regulations related to academic libraries are examined, and the process of proposing and legislating ‘The Academic Library Promotion Act’ is analyzed. Finally, how to proceed to actually legislate ‘The Academic Library Promotion Act’ is suggested.

송기호(공주대학교) pp.163-184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163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사서교사의 교원능력개발 평가지표별 맞춤형 심화연수 프로그램용 연수과목에 대한 선호도를 분석하여 성공적인 현직연수 설계를 위한 기초자료를 제공하는 것이다. 설문 분석 결과 사서교사들은 독서교육, 정보활용교육과 같이 교육정보봉사 영역과 관련된 연수과목을 핵심 업무로 인식하고 있으며, 교육용 콘텐츠 개발과 수업용 자료 개발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급별로는 초등학교 사서교사가 도서관 활성화 프로그램, 자원봉사자 관리, 이용자 요구 및 교육과정 분석, 이용자 교육 평가 그리고 정보활용교육 평가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연령이 높을수록 메타 데이터에 대한 이해, 정보시스템 구축 그리고 정보시스템과 교육지원에 대한 선호도가 높았다. 따라서 사서교사 연수과목은 학교도서관 교육과 교육과정 연계 방법을 중심으로 구성하고, 연수 방법은 이론 중심의 강의보다는 사례 연구와 개발 중심으로 이루어지는 것이 바람직하다.

Abstract

The aim of this study is providing basic data to design successful in-service training program for teacher librarians by analyzing their preference on subjects of customized intensive programs for indicators of teacher expertise development. According to the survey, teacher librarians seem to regard training subjects such as Reading Education and Information Literacy Instruction related educational information services as core jobs and prefer developing instructional contents and materials. Under the levels of school it seems that teacher librarians in the elementary school are interested in programs for library activation, management of volunteers, analyses of users’ needs and curricula, evaluations of user instruction and information literacy instruction. Older teacher librarians favor an understanding of metadata, building and supporting information system and instruction. Therefore, training subjects for teacher librarians should be formed by linking strategies between school library instruction and subject curricula. And in terms of the method of training, case studies and practical training might be better than lectures based on the theory.

이승민(충남대학교) pp.185-207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185
초록보기
초록

현재의 정보환경에서 정보자원을 표현하는데 있어 여러 가지 방법들이 많이 적용되고 있다. 이 가운데 최근에는 태그를 이용한 폭소노미가 정보의 표현과 조직에 있어 새로운 방식으로 급격하게 대두되고 있다. 이는 기존의 방법들이 지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으로서의 가능성을 지니고 있기는 하지만, 태그 자체가 지닌 모호성, 비일관성, 의미적 복합성 등으로 인해 효과적인 정보조직에 어려움을 가져오기도 한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서지레코드와의 연계를 통해 태그의 의미적 제어를 위한 개념적 프레임워크를 구축하여 태그가 지닌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태그의 고유한 문제를 해결하여 보다 효과적인 정보의 표현과 검색이 가능하도록 할 수 있는 방안을 제안하고 있다.

Abstract

In the current information environment, many approaches have been adopted to represent and organize information resources. Among these approaches, folksonomy using tags is now being used in knowledge representation and organization. Although it may be an efficient approach to overcome the limitations of previous approaches, there are several problems in assigning tags such as ambiguity, inconsistency, and polysemy that limit efficient information organization. This research proposes a conceptual framework for the control of semantics of tags through linking up with bibliographic records in order to maximize the efficiency and minimize the limitations of folksonomy tags.

이중식(서울대학교) pp.209-228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209
초록보기
초록

검색이 편재화 되고 있다. 사용자들은 PC를 너머 스마트폰과 스마트TV에서도 검색을 일상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따라서 사용자의 검색행태도 진화 중이다. 하지만 검색행태 연구는 서버의 트랜잭션 로그(transaction log)를 기반으로 하거나 사용자 로그(user log)를 관찰하는 경우에도 개별 쿼리(query instance)를 분석단위로 삼기에 여러 매체와 여러 시간을 가로지르는 검색 행태를 분석하기에 부족하다. 본 연구에서는 사용자가 직접 덩어리 지운 쿼리 뭉치(bundled query)를 살펴보아 시간과 매체를 가로지르며 궁금증을 해결해 나가는 사용자의 검색행동을 분석해 보았다. 연구를 위해 사용자 PC에 웹로그 캐처를 설치하고, 취합된 웹검색 기록을 사용자들이 직접 덩어리 지워 같은 궁금증을 가진 뭉치를 만들도록 하였다. 또한 각 뭉치에 대한 설문을 통해 검색의 동기, 계기, 만족도 및 검색 후 활동을 조사하였다. 사용자에 의해 만들어진 뭉치는 전화 인터뷰를 통해 검증하였고 맥락을 확인하였다. 뭉치를 통한 인터뷰는 검색 당시의 기억을 떠올리는 힌트로 작용하여 사용자의 검색 회상을 생생하게 하였다. 분석 결과 사용자들은 하루에 평균 4.75개의 검색 뭉치를 발생시키고, 각각의 검색 뭉치는 평균 2.75개의 쿼리로 구성되어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뭉치 내 쿼리의 발전을 ‘쿼리의 정교화’와 ‘주제의 정교화’라는 상위 범주 아래 9개의 패턴으로 확인하였다.

Abstract

Web search behavior has evolved. People now search using many diverse information devices in various situations. To monitor these scattered and shifting search patterns, an improved way of learning and analysis are needed. Traditional web search studies relied on the server transaction logs and single query instance analysis. Since people use multiple smart devices and their searching occurs intermittently through a day, a bundled query research could look at the whole context as well as penetrating search needs. To observe and analyze bundled queries, we developed a proprietary research software set including a log catcher, query bundling tool, and bundle monitoring tool. In this system, users’ daily search logs are sent to our analytic server, every night the users need to log on our bundling tool to package his/her queries, a built in web survey collects additional data, and our researcher performs deep interviews on a weekly basis. Out of 90 participants in the study, it was found that a normal user generates on average 4.75 query bundles a day, and each bundle contains 2.75 queries. Query bundles were categorized by; Query refinement vs. Topic refinement and 9 different sub-categories.

조재순(국립중앙도서관) pp.229-249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229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는 일본의 학부과정 도서관학 교육의 형성과정을 문헌 분석을 통해 역사적으로 규명하는데 목적이 있다. 연구 결과, 교육제도적 측면에서 본 일본의 도서관학 교육정책은 2차대전 이전의 정책을 승계한 것인데 반해 미국의 정책은 새로운 유형의 교육모델을 설치하는 것이었다. 1951년 미육군성과 미국도서관협회(ALA)의 계약 체결로 게이오대학에 미국식 도서관학 교육모델이 설립되었다. 그러나 현재 게이오대학 모델은 일본의 도서관학 교육의 주류모델로 성장하지 못했고 이는 결국 미국식 도서관학 교육모델의 도입이 성공하지 못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2차대전 이후 아시아에서 가장 빠른 시기에 미국식 도서관학 교육모델이 도입된 일본에 관한 본 연구가 향후 도서관사 연구영역의 확장 또는 대상국을 확대한 후속연구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developmental process of University-based librarianship education in Japan from a historical perspective by analyzing literature. The results show that America’s librarianship education policy historically focused on the establishment of a new model of librarianship education whereas Japan’s policy was to keep the one from the Second World War. In 1951, an American model of education was established at Keio University by the contract between U.S. Department of the Army and American Library Association in America, but it did not continue to develop as mainstream model. The American model of librarianship education was not successful in Japan. It is expected that this study concerning Japanese librarianship education which adopted by the American model at the first time after the war in Asia will give vision for further studies in the domain of library history.

최성필(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 정창후(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 전홍우(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 조현양(경기대학교) pp.251-275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251
초록보기
초록

본 논문에서는 단백질 간 상호작용 자동 추출을 위해서 기존에 연구되어 높은 성능을 나타낸 구문 트리 커널을 확장한 시맨틱 구문 트리 커널을 제안한다. 기존 구문 트리 커널의 문제점은 구문 트리의 단말 노드를 구성하는 개별 어휘에 대한 단순 외형적 비교로 인해, 실제 의미적으로는 유사한 두 구문 트리의 커널 값이 상대적으로 낮아지는 현상이며 결국 상호작용 자동 추출의 전체 성능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는 점이다. 본 논문에서는 두 구문 트리의 구문적 유사도(syntactic similarity)와 어휘 의미적 유사도(lexical semantic similarity)를 동시에 효과적으로 계산하여 이를 결합하는 새로운 커널을 고안하였다. 어휘 의미적 유사도 계산을 위해서 문맥 및 워드넷 기반의 어휘 중의성 해소 시스템과 이 시스템의 출력으로 도출되는 어휘 개념(WordNet synset)의 추상화를 통한 기존 커널의 확장을 시도하였다. 실험에서는 단백질 간 상호작용 추출(PPII, PPIC) 성능의 심층적 최적화를 위해서 기존의 SVM에서 지원되던 정규화 매개변수 외에 구문 트리 커널의 소멸인자와 시맨틱 구문 트리 커널의 어휘 추상화 인자를 새롭게 도입하였다. 이를 통해 구문 트리 커널을 적용함에 있어서 소멸인자 역할의 중요성을 확인할 수 있었고, 시맨틱 구문 트리 커널이 기존 시스템의 성능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음을 실험적으로 보여주었다. 특히 단백질 간 상호작용 식별 문제보다도 비교적 난이도가 높은 상호작용 분류에 더욱 효과적임을 알 수 있었다.

Abstract

In this paper, we propose a novel kernel called a semantic parse tree kernel that extends the parse tree kernel previously studied to extract protein-protein interactions(PPIs) and shown prominent results. Among the drawbacks of the existing parse tree kernel is that it could degenerate the overall performance of PPI extraction because the kernel function may produce lower kernel values of two sentences than the actual analogy between them due to the simple comparison mechanisms handling only the superficial aspects of the constituting words. The new kernel can compute the lexical semantic similarity as well as the syntactic analogy between two parse trees of target sentences. In order to calculate the lexical semantic similarity, it incorporates context-based word sense disambiguation producing synsets in WordNet as its outputs, which, in turn, can be transformed into more general ones. In experiments, we introduced two new parameters: tree kernel decay factors, and degrees of abstracting lexical concepts which can accelerate the optimization of PPI extraction performance in addition to the conventional SVM's regularization factor. Through these multi-strategic experiments, we confirmed the pivotal role of the newly applied parameters. Additionally, the experimental results showed that semantic parse tree kernel is superior to the conventional kernels especially in the PPI classification tasks.

황금숙(대림대학교) ; 김수경(부산대학교) ; 장지숙(교하도서관) pp.277-308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277
초록보기
초록

어린이·청소년기부터 체계적인 독서문화 활동을 통해 독서습관을 배양하여 평생교육으로 유도하는 국가적인 독서문화 진흥 방안이 절실하다. 본 연구의 목적은 어린이·청소년으로 하여금 독서의 즐거움을 통한 독서의 생활화를 유도하고 건전한 독서문화가 전개될 수 있도록 보다 조직적이고 효율적인 민․관 협력체계의 제도적 기반 구축을 통한 국가적 차원의 선진적 독서문화 진흥 모델 정립하고자 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1) 문헌조사, 2) 사례조사, 3) 설문조사, 4) 전문가 회의 및 공청회 등의 연구방법을 채택하였으며, 그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어린이·청소년 독서문화 진흥 기본 정책 방향 수립, 2) 어린이·청소년 독서문화 환경 인프라 구축, 3) 어린이·청소년 독서문화 진흥 전담조직 구성, 4) 어린이·청소년 독서문화 진흥을 위한 비전, 목표, 추진전략 및 과제 제시.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suggest advanced methods for the promotion of a reading culture for children and young adults. For this purpose, the study investigated and analyzed domestic and overseas reading policies and activities, and collected extensive opinions from public officials, teachers, librarians, activists of reading campaign, parents, children, and young adults. Based on the results, this study proposes the following: to establish the basic policy direction, to build the infrastructure of reading culture environment, to set up the dedicated organization, and to suggest the vision, goal, strategies, and tasks on the promotion of a reading culture for children and young adults.

곽동철(청주대학교) ; 윤정옥(청주대학교) pp.309-324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309
초록보기
초록

이 연구의 목적은 우리나라 대학도서관 평가에 적용할 수 있는 평가 지표를 개발하는 것이다. 이 연구에서는 (1) 평가 방법, 절차 및 기준의 확정, (2) 평가에 사용될 정량적 및 정성적 평가 지표의 개발, (3) 시범 평가를 통한 지표의 적용 가능성 평가라는 세 가지 요소로 구성된 대학도서관 평가 모형을 구축하는 동시에 일반 현황 지표, 전국 대학 공동활용 지표, 특성화 지표 및 이용자 만족도 지표를 개발하였다. 이 지표들을 사용하여 2010년 대학도서관 평가 시범사업을 시행함으로써 이들의 적용 가능성 및 타당성을 검증하고자 시도하였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velop evaluation indicators for academic libraries in Korea. The evaluation model developed in this research consists of three elements:(1) Confirmation of evaluation methods, procedures and criteria,(2) Development of qualitative and quantitative evaluation indicators, and(3) Assessment of the applicability and feasibility of those indicators. Evaluation indicators were developed to measure a basic state, a common use of library resources, specialized services, and user satisfaction for academic libraries. To test the feasibility and applicability of those evaluation indicators, a pilot assessment of academic libraries was conducted in 2010.

권혜진(건국대학교) ; 정동열(이화여자대학교) pp.325-344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325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기자직의 웹 정보탐색행위의 전반적 현황을 조사하고, 정보요구, 선호 정보원, 정보기술과 인터넷 이용, 만족도의 특성을 형성하는 변인과의 관련성을 분석하는데 있다. 이를 위해 본 연구는 일간지, 주간지, 월간지, 인터넷 신문 등 국내 신문사에 소속된 205명의 취재기자를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수행하였다. 기자직의 웹 정보탐색 주요 목적은 간단한 사실 확인과 전반적인 배경 정보 수집이었으며, 기자직의 정보요구에 대한 특성은 직책과 매체종류, 인터넷친밀도와 밀접한 관련성이 있는 반면 성별, 연령, 취재분야, 경력과는 관련성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overall web information seeking behavior of news reporters and analyze its correlation with parameters that characterize information needs, preferred sources of information, information technology and internet use and satisfaction. For this purpose, a survey of205 news reporters working at domestic newspaper companies, including daily newspapers, magazines, and online newspapers was conducted. News reporters' primary purposes of seeking web information were to simply check facts and collect overall background information. Their information needs had close association with their position, media type, and familiarity with the internet, but with little association with gender, age, and reporting area.

장인호(대진대학교) pp.345-366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345
초록보기
초록

법은 실생활에 직접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정보원이다. 법률 정보가 전자적으로 접근할 수 있게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현행 키워드 기반 검색시스템은 법률용어와 일상용어의 불일치, 생략형의 용어 사용, 법률용어의 다의성, 법률 정보의 대량 생산 그리고 질의-응답 형식의 검색 욕구 등의 문제를 잘 해결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하나의 방식으로 온톨로지 기반 검색시스템이 제시되고 있다. 본 연구자는 법률 온톨로지와 그 온톨로지를 기반으로 하는 법률 검색시스템(실험시스템)을 구축하는 연구와, 실험시스템의 평가를 위하여 현존하는 키워드 기반 법률 검색시스템(비교시스템)과 비교 실험을 통해 검색 성능과 이용자 만족도를 평가하는 연구를 수행하였다.

Abstract

The law affects our daily lives, and hence, constitutes a crucial information resource. However, electronic access to legal information using keyword-based retrieval systems appears to provide users with limited satisfaction. There are many factors behind this inadequacy. First, the discrepancies between formal legal terms and their counterparts in common language are quite large. Second, the situation is further confounded by frequent abbreviations in legal terms. Third, even though there is a constant deluge of legal information, users’ needs have evolved to demand more Q and A type searches. All of these factors make the existing retrieval systems inefficient and ineffective. This article suggests an ontology-based system as a means to deal with such difficulties. To that end, a legal retrieval system(experimental system), built on the basis of a newly-constructed law ontology, was tested against a keyword-based legal retrieval system(existing one), yielding data on their relative effectiveness in retrieval and user satisfaction.

정연경(이화여자대학교) pp.367-391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367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는 국내 대표 학술지를 중심으로 기록관리학 연구자들의 학술 논문과 그 논문의 참고 문헌을 조사, 분석하여 연구자들의 인용 행태와 특성 및 변화를 밝힌 것이다. 조사대상 학술지는 『한국기록관리학회지』로 선정하였고, 조사 대상 기간은 2001년~2010년(창간호-제10권 제2호)으로 하였다. 총 171편의 논문을 대상으로 키워드, 언어, 연구 형태를 조사, 분석하였고, 논문에 실린 참고문헌 3,893편에 관해서는 자료유형, 언어, 발행국, 연구 형태, 수명, 최다 피인용 자료를 조사하여 원문헌과 피인용 문헌에 관한 분석 결과를 비교하고 향후 기록관리학의 발전 방향과 후속 연구를 제시하였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a trend of citing behavior, characteristics and changes in the field of archives and records management in Korea. This study analyzed the subject of each citing and cited reference that appeared in the Journal of the Korean Society of Archives and Records Management during the period, 2001-2010. One hundred and seventy one research articles were analyzed by keyword, language, and research collaboration. Three thousand and eight hundred and ninety three cited references were analyzed by type of material, language, country of publication, research collaboration, citing age and the most frequently cited literature. Finally, those results of source literature and cited references were compared with each other and a better direction for the future of the field with further studies was suggested.

곽승진(충남대학교) ; 권영근(울산대학교) ; 이석형(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pp.393-413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393
초록보기
초록

전공서적, 학위논문 등과 같은 대학도서관 장서들은 교수 및 학생의 연구와 교육을 지원하기 위한 정보원으로 많이 활용된다. 이러한 자료들은 특정 분야에서 주로 사용되는 전문용어가 출현하기 마련인데, 전문용어 추이 분석을 통해 해당 분야의 최신 연구동향이나 연관성을 유추할 수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국내 소재 2개 대학도서관의 컴퓨터 분야 장서를 대상으로 메타데이터에 포함된 전문용어를 추출하여 그 추이를 분석하였다. 이를 해당 대학의 학위논문과 국내 학술논문에 나타나는 전문용어 추이와 비교함으로써 대학도서관 장서 구성과 해당 분야 연구동향과 연관성을 분석하였다.

Abstract

The collections of university libraries such as books in academic disciplines and dissertations are much used to support education of students and research activities of faculty members. Most of such materials naturally contain unique terms frequently and exclusively used in specific academic disciplines. Therefore, it is possible to infer the latest research trend in or correlations among various disciplines by analyzing those terms. In this study, the trend was analyzed by extracting technical terms from the metatadata for collections in the field of computer science of two university libraries in Korea. By comparing these terms with the trend of terms which appeared in dissertations and domestic scholarly articles, the relation between collections of university libraries and research trend in this particular academic field was analyzed.

노영희(건국대학교) pp.415-437 https://doi.org/10.4275/KSLIS.2011.45.2.415
초록보기
초록

소비자건강정보(CHI)에 대한 관심 증가로 소비자건강정보원이 급격하게 증가하였고, 정보획득방법도 매우 다양해졌으며, CHI 획득경로 중의 하나가 공공도서관이다. 공공도서관에서의 CHI에 대한 참고서비스 요구는 점점 증가하고 있고, 미국에서는 공공도서관에서의 CHI 서비스 증진을 위해 다양한 프로젝트가 진행되었다. 반면에 국내 공공도서관에서의 CHI서비스는 매우 기본적인 수준이고 관련연구도 그다지 많지 않음을 발견할 수 있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선행연구분석 및 해외 공공도서관에서의 CHI서비스 사례분석을 통해 시사점을 도출하고 국내 공공도서관에서의 CHI 서비스 현황을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국내 공공도서관에서 CHI 서비스 제공비율은 17.25%로 나타나 CHI서비스에 대한 요구나 서비스 제공에 대한 인식은 매우 낮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둘째, CHI 제공방법의 다양성을 조사했을 때, CHI 관련 웹사이트 제공, 이용자대상 교육, 그리고 홍보 및 마케팅 등 세 가지 서비스만을 제공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이중 2가지 이상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도서관은 13개의 도서관(1.74%)으로 조사되었다. 셋째, CHI 담당사서는 없는 것으로 조사되었고, 공공도서관 사서가 CHI 관련 교육을 받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넷째, 아웃리치서비스나 ILL 서비스, 의료기관을 포함한 관련기관과의 협력네트워크 구축 등과 관련된 CHI 서비스는 전혀 발견할 수 없었다. 본 연구결과는 국내 공공도서관에서의 CHI서비스 제공방안에 대한 연구가 활성화되어야 함을 시사한다.

Abstract

The increased interest in consumer health information(CHI) has brought about a rapid increase in CHI resources. There are diverse means for obtaining such information, and one CHI acquisition route is the public library. In the U.S. public libraries, the demand for CHI reference services is increasing, and a variety of projects to promote these services are in progress. On the other hand, Korean public library services for CHI is at a very basic level, and thus a very small amount of such research could be found. This study drew suggestions from a literature review of research studies in the U.S. and Canada, and analyzed public library CHI services in Korea. The findings are as follows. 1) Only 17.25% of public libraries in Korea provided CHI service, and it evidences very low needs and awareness for CHI services in Korea. 2) Only three kinds of services including CHI-related websites, users training, and promotional and marketing were provided, and only 13(1.74%) of libraries surveyed offered more than two kinds of services. 3) There were no CHI librarians, nor did any librarians receive CHI-related education. 4) ILL services, outreach services, and cooperation with CHI- and medical-related institutions for CHI services were not found. Therefore, this study suggests that more research on delivery strategies for CHI services should be conducted in the future.

한국문헌정보학회지